본문 바로가기
취미 생활/책, 문학

이연복 - 사부의 요리

by 김 박사 2017. 1. 16.




냉장고를 부탁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이연복 요리사를 알게 되었고


방송에서 그의 활약과 음식 센스를 볼때마다 감탄 했습니다.


아니 감탄안한 사람은 없지 않을까요?


게다가 한번쯤은 먹고 싶기도 하고요.


그래서 더더욱 알고 싶은 마음에 그의 요리는 아니지만


그가 쓴 에세이라도 읽고 싶어서 읽었습니다.


이번에는 전자책 리디북스 페이퍼 Lite를 

구입한 기념으로 전자책으로 봤습니다.



재밌는 점은


이연복 요리사가 요리뿐만 아니라 

글도 굉장히 잘 쓰는 듯 합니다ㅋㅋ


단문으로 이루어진 문장으로 글을 써서 그런지


정말 술술 읽힙니다. 

옆에서 조용히 자신의 이야기를 

읊조리는 느낌이 나는 책입니다.


자신이 왜 요리를 시작하게 되었으며 

요리를 어떻게 배웠는지


그리고 어떤 마음가짐으로 

장사를 하는지까지



다만 요리 연습을 많이 했다는 

내용은 적은 것을 봤을때


요리에 대한 센스는 나름 타고난 것이 아닐까? 

아니면 어린시절 가정 환경 때문일까?하는 

생각을 하곤 했습니다.



한 요리사 자신의 에세이를 통해 

생각과 인생사를 옅볼 수 있다는 점


사실 요리사도 똑같은 

사람이고 평범할 뿐이란 점


그리고 이연복 요리사의 요리 철학은 

다른 곳에도 충분히 응용될 수 있다는 점까지


한명의 요리 고수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읽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