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3

7월의 마지막 날. 최근에 많은 일이 있었다. 우선 여자친구가 생겼다. 헤헿… 논다고 정신없었다. 그리고 취업했다. 비록 6개월 인턴직이지만, 별다른 사고치거나, 본인이 희망하지 않거나, 회사 경영 악화가 아닌 이상 거의 100% 정규직 전환이라고 한다. 인턴 생활때 급여나 복지도 나쁘지 않고, 미래가 불투명한 분야도 아닌 곳이다. 세번째로 유럽여행 다녀왔다. 최종 합격 소식이후로 약 15일간 시간밖에 남지 않았다. 그동안 뭐라도 해야한다는 압박감에 해외 여행을 결정했고, 너무 급하고 조급해서 유럽 여행 vs 뉴욕 중에서 고민끝에 유럽을 선택했다. 사촌누나가 현재 유럽 여행 중이고, 스위스가서 휴식과 액티비티를 하고 싶었고 또 교환학생 시절때의 친구들도 보고 싶었기 때문이다. 어제 귀국하고 오늘이 마지막 자유의 날이다. 늘.. 2018. 7. 31.
À Paris; Vis pour voyager et voypage pour vivre - 최연정, 최지민 지음 오랜만에 편안한 글과 사진을 봤습니다. 평소에 계속 비소설 위주로.. 것도,세상을 바꾼 17가지 공식틀리지 않는 법규석기 시대의 반도체 등등... 계속 생각하면서 읽어야하는 책만 보다 보니 순간적으로 독서 혐오증이 왔는데 ㅋㅋ 이를 치유하기에 딱 좋았습니다. 글도 많지도 않고..간단하게 일기 형식이고 사진도 많고! 덕분에 부담없이 읽을 수 있었습니다. 일단.. 목적은 모르겠지만(?) 파리 유학생이였던 작가가 다시 파리로 돌아가 한달간 다시 여행하는 이야기 입니다. 거창한 에세이도 아니고, 친절한 여행 가이드북도 아니고,사진집도 아니고, 그렇다고 요리책도 아니지만 이 4가지가 편안하게 섞인 책입니다. 그리고 다시 한번 더 다짐했습니다. 죽기전에파리or뉴욕에서 적어도 한달은 살아보기...ㅎㅎ 2018. 4. 17.
무작정 내일로 여행(0) _ 에필로그 요즘 삶이 너무 무기력했다. 아무것도 하기 싫고, 빈둥빈둥하고, 멍하게 생각하고, 미친듯이 피시방에서 게임만 하고 그랬다. 다시 예전처럼 설레는 마음을 갖고 싶어서그래서 여행을 떠나보기로 했다. 밥 장 아티스트가 설렘을 되찾는 방법이 떠나는 것이라고 했다. 마침 내일로 여행이 나이 제한도 풀렸겠다. 광복 70주년으로 반값 할인하겠다 해서 5일치를 끊어서 여행을 시작했다. 가고 싶은 장소는 평소에 가보지 못 했던 전라도 위주로 계획 했다. 군산에서는타짜 촬영지동국사채만식 문학관군산 근대 역사 박물관 전주에서는 전동 성당풍남문남부시장 청년몰전주 한옥 마을 담양에서는소쇄원메타 세콰이어 가로수 길 순천에서는송광사선암사순천만 을 계획 했지만... 토플 시험 준비와 선천적 게으름으로 대전 -> 순천 -> 전주 이렇.. 2015. 9. 7.